후원하기

날아 듣기

인재양성캠페인

날아 : 제 자신에게 발해주고 싶어요. 포기하지 말고, 지치지 말고, 앞으로 계속 나아가라고...

illustrated by 뜬금

날아 가사 자세한 가사는 아래 내용 참고

날아

노래 : 이승열 / 작사작곡 : 박아셀

모든 것이 무너져 있고

발 디딜 곳 하나 보이질 않아

까맣게 드리운 공기가 널 덮어 눈을 뜰 수 조차 없게 한대도

거기서 멈춰 있지마 그곳은 네 자리가 아냐

그대로 일어나 멀리 날아가기를

얼마나 오래 지날지 시간은 알 수 없지만 견딜 수 있어

날개를 펴고 날아

달리는 게 전부인 민서의 꿈

숨이 턱까지 차 올라도.... 달리는 게 좋다는 민서.

세계적인 마라톤 선수가 되고 싶다는 꿈은
이제 초등학교 6학년,
작은 아이 민서의 심장을 뛰게 했습니다.

잘하고 싶은게, 달리기 밖에 없어요.

새벽 5시면 어김없이 울리는 알람.
겨울이 깊어질수록 하루가 다르게 깜깜해지는
어둠을 뚫고, 민서는 새벽 연습을 위해
학교로 향합니다.

“그만두고 싶을 때도 많아요. 훈련이 너무 힘들고 기록이 잘 안 나올 때면, 혼자 많이 울었어요.그래도 잘하는 게 이것밖에 없어요, 잘하고 싶은 것도 ‘달리기’ 뿐입니다.”

뛸 수만 있으면 할 수 있다고 생각했던 육상...

선배가 신던 신발.

이 신발도 이젠 작아서, 몇 시간씩 달리고 나면 발이 쑤시듯 아파요. 선생님이 작년에 챙겨주신 건데…

뛸 수만 있으면 할 수 있다고 생각했던 육상.
그러나 하루가 다르게 크고 있는 민서에게는 운동화 한 켤레도 걱정입니다.

제 꿈이 가족들에게 아픔이 되지 않도록...

이제 3살인 막냇동생과 같은 꿈을 꾸고 있는 언니,
그리고 그런 가족을 위해 늘 바쁜 엄마.

곁에서 늘 큰 힘이 되어주는 가족에게
자신의 꿈이 짐이 되지는 않을까
홀로 해내야 하는 일들이 많아진 민서.

아직 초등학생인 민서는
조금 일찍 철이 들어야 했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힘들게 일하는 엄마가 안쓰러워서...

힘들어하는 엄마에게 미안해서
운동복 사달라는 이야기를 꺼내기가 어렵다는 민서.

운동복이든 운동화든 늘 물려받아야 하는 게 싫어서, 엄마에게 떼써 본적도 있어요. 그치만... 힘들게 일하는 엄마가 안쓰러워서...

그렇게 민서는 홀로 삼켜야 하는
말들도 많아졌습니다.

국가대표가 돼서 육상을 알리고 싶어요

준비하고 있는 대회에서 입상하는 것보다,
차근차근 본인의 기록을 깨면서 오래도록
달리고 싶다는 아이.

꼭 국가대표가 돼서,
마라톤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다는 민서는
매서운 날씨에도 훈련에 나섭니다.

놀고 싶지만, 훈련에 빠지지 않아요. 저는 꿈이 있으니까요

제 자신에게 말해주고 싶어요. 포기하지 말고, 지치지 말고, 앞으로 계속 나아가라고.

뛰는 게 그냥 좋다는 작은 아이.
그런 민서가 자신에게 늘 되뇌는 말처럼, 현실과 꿈을 향한 걸음
사이에서 포기하거나 지치지 않도록,
민서의 꿈을 응원해 주세요.

후원하기

재능기부 참여스토리 가수 이승열

꿈을 향해 가는 길에는 정말 많은 어려움이 있어요.
더욱이 꿈을 꾸고, 이를 위해 노력하는 걸음을
경제적, 사회적인 이유로 망설여야 한다면,
그런 아이의 모습을 옆에서 지켜볼 수밖에 없다면?
언젠가 아이가 꿈꾸는 걸 멈추는 순간이 찾아오지는 않을까,
상상만으로도 마음이 먹먹해집니다.

‘날아’라는 이 노래가 저 자신에게 그랬듯,
지금 꿈꾸는 게 아픈 아이들에게 위로가 되길 바라요.

그리고 가사처럼,
곧 날개를 펴고 날 수 있기를 기대해 봅니다.

후원금 사용계획

해당 모금함을 통한 후원금은 민서를 포함한 인재양성 대상 아동들의
전지훈련비 및 대회 출전 부대비용, 훈련을 위한 운동복 및 운동화 구입, 생계비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전지훈련비 지원/대회 출전 부대비용 지원/운동복 및 운동화 구입비 지원

나의 꿈이 내 가까이에 있는 누군가에게는 짐이 되지는 않을까 걱정인 아이들.
아이들의 꿈이 나로 인해 묻히는 건 아닐지 늘 미안한 부모.

아이들이 꿈꾸는 게 당연하고, 그 꿈을 함께 응원하는 게 당연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아동이 다양한 분야에서 본인의 능력과 적성에 맞는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인재양성 후원금 사용현황

2021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283명의 인재양성 아동들의 꿈을 위해 총 2,493,800,000원을 지원하였습니다.

예술분야:73명/체육분야:172명/학업분야:38명

후원하기

본 캠페인을 통해 온라인 정기후원에 참여해주시면 ㈜카카오에서 후원하는 스마트 공기청정기(어피치)를 선물로 보내드립니다.

  • 기간 : 캠페인 오픈일로부터 물품 소진 시까지
  • 대상 : 본 캠페인 온라인 정기후원자

* 모든 ㈜카카오 후원 물품은 후원자번호 기준 1인 1개 발송됩니다.

* 본 캠페인에 후원해주신 선착순 500분께 증정됩니다.

* 후원신청 및 입금 내역 확인 후 순차적으로 발송되며, 주소 및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하셔야만 발송이 가능합니다.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