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가 행복한 세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꿈입니다.

언론보도

언론에 보도된 나눔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교촌치킨,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자립준비청년 홀로서기 돕는다…2억원 규모 후원금 전달

교촌치킨,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자립준비청년

홀로서기 돕는다…2억원 규모 후원금 전달

- 5일, 교촌에프앤비 자립준비청년 지원 사업을 위한 후원금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

- 지난해 지원 대상 아동·청소년에게도 자기계발 기회 제공 및 안정적 생활 위한 추가 지원 계획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교촌에프앤비㈜(회장 소진세, 이하 교촌)와 자립준비청년들을 지원하는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하며 따뜻한 임인년을 시작했다.


교촌은 5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본부에서 2억원 규모의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 후원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자립준비청년들의 경제적 기틀 마련과 자립준비예정 아동 및 청소년들을 위한 사회적·정서적 지원 활동에 쓰여질 예정이다.


‘교촌에프앤비 자립준비청년 지원 사업’은 아동보호시설에서 보호 기간이 종료된 후 퇴소한 자립준비청년과 자립준비예정 아동 및 청소년들의 올바른 사회 진출을 돕기 위한 사회공헌사업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교촌은 본 사업을 통해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진로 탐색, 사회성 향상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등 더 넒은 세상을 알아가고 자립 이후 올바르게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다. 지원대상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전국 사업기관을 통해 선발된다.


교촌은 2021년에도 자립준비청년들을 위한 후원금 2억원을 기부해 지원 사업을 진행하기도 했다. 올해에도 이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자기계발 기회를 제공하는 등 지속적인 관심으로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교촌에프앤비㈜ 소진세 회장은 “이번 후원금이 아동양육시설 아동 및 청소년들과 자립준비청년들이 사회의 일원으로 당당하게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 교촌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과 지원을 통해 주변 이웃 및 지역사회 발전에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지난해 자립준비청년 지원사업에 이어 올해에도 교촌의 후원금으로 자립을 앞둔 아동·청소년의 출발선을 맞출 수 있게 됐다”면서 “자립준비청년들이 꿈을 이룰 수 있는 기회가 이어질 수 있도록 초록우산어린이재단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설명(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

사진1.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교촌에프앤비㈜와 5일 재단 본부에서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왼쪽에서 세 번째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교촌에프앤비㈜ 소진세 회장)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ChildFund Korea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1948년부터 전 세계 아동들이 존중받으며 성장할 수 있도록 아동친화적인 환경개선과 아동의 목소리를 대변해 온 아동옹호대표기관입니다.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1588-1940 / www.childfund.or.kr

내용 프린트 하는 버튼 텍스트 축소 버튼텍스트 확대 버튼
목록
첨부파일 제어
다음글 다음글 [보도자료] 선행 행보 이어온 배우 이종석, 연말 맞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 기부 2022.01.12
이전글 이전글 [보도자료]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호텔&레지던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후원금 약정식 진행 2022.01.12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