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스포츠 스타들 선한 영향력 전파”

‘노는 ..." /> “여성 스포츠 스타들 선한 영향력 전파”

‘노는 ..." />

어린이가 행복한 세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꿈입니다.

언론보도

언론에 보도된 나눔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노는 언니’, 취약계층 아동 위해 굿즈 수익금 전액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

여성 스포츠 스타들 선한 영향력 전파

노는 언니, 취약계층 아동 위해

굿즈 수익금 전액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

- 출연진 대표로 박세리 감독 참석한 가운데 후원금 80,385,000원 전달식 진행

- 코로나19 장기화로 고통받는 취약계층 아동의 주거환경 개선 지원 예정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티캐스트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노는 언니(연출 방현영, 박지은)'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후원금을 기부했다고 16일 밝혔다.

 

노는 언니는 지난해 연말 시청자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굿즈를 제작했다. 출연진들은 이를 직접 포장한 뒤 기부를 위한 판매에 나섰으며, 그 중 박세리는 국내 대기업 CEO를 찾아가 통 큰 기부 계약을 성사시켰다. 이 과정을 통해 총 80,385,000원의 판매 수익금을 마련했고 전액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가장 많은 굿즈를 판매하며 출연진을 대표해 후원금 전달식 자리를 함께한 박세리는 “‘노는 언니맴버 남현희, 한유미, 김온아, 곽민정, 정유인과 함께 열심히 활동한 결실이 코로나19로 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을 소외계층 어린이들에게 희망의 씨앗이 되길 바라며 기쁜 마음으로 전달식에 참석했다저희의 후원금이 아이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유용하게 활용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코로나19 사태로 주거빈곤에 따른 학습격차 및 가정 내 아동학대 등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특히나 도움이 절실한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해준 노는 언니제작진과 박세리 감독을 비롯한 멤버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전달받은 귀중한 후원금은 아이들에게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을 제공하는데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설명(사진=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사진1.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티캐스트 E채널 예능 프로그램 '노는 언니'로부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후원금 80,385,000원을 전달받았다. 골프감독 박세리(왼쪽),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오른쪽)의 기부금 전달식 기념촬영 모습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ChildFund Korea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1948년부터 모든 아이들이 존중 받으며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아동 친화적인 환경 개선을 위해 아동의 목소리를 대변해온 아동옹호 대표기관 입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1588-1940 / www.childfund.or.kr

내용 프린트 하는 버튼 텍스트 축소 버튼텍스트 확대 버튼
목록
첨부파일 제어
다음글 다음글 [보도자료] 갑작스러운 병으로 별세한 아프리카TV BJ 故 이치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2천만원 유산기부 2021.03.22
이전글 이전글 [보도자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청소년부모 지원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2021.03.22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