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가 행복한 세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꿈입니다.

언론보도

언론에 보도된 나눔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트로트 가수 조명섭, 전통가요지킴이 다음공식팬카페와 함께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

등록일2020.03.17 조회237

내용 프린트 하는 버튼 텍스트 축소 버튼텍스트 확대 버튼

“코로나19 감염증과 고군분투하는 대구를 위해 써달라…”

트로트 가수 조명섭, 전통가요지킴이 다음공식팬카페와 함께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기부

- 트로트 가수 조명섭, 다음공식팬카페와 함께 대구지역 지원 나서

- 조명섭 “대구지역 아이들에게 작게나마 희망되고 파…” 



트로트 가수 조명섭이 ‘전통가요지킴이’ 다음공식팬카페와 함께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고통받고 있는 대구를 위해 기부했다. 지난 28일,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에 따르면 가수 조명섭과 다음공식팬카페 ‘전통가요지킴이’는 각각 100만원과 1,180여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가수 조명섭과 다음공식팬카페는 코로나19로 대구 지역에 조금이라도 위로와 보탬이 되고자 한 마음으로 이번 기부캠페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감염증 확산으로 어려움에 처한 취약계층아동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지난달 24일 대구 동구지역아동센터 25개소 650명, 부산 지역 아동 458명 아동에게 위생 및 결식 예방 키트 ‘한 끼 박스’ 지원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전국 취약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약 7만여개의 코로나19관련 위생용품(마스크, 손소독제, 체온계, 대체식 키트 등)을 긴급 지원했다. 감염증 장기화에 따라 아동과 아동의 가정을 지원하기 위한 3단계 지원계획을 수립하고 전국 저소득가정 세대의 현황 파악 및 수요 조사를 통해 최대 10억원 규모의 긴급생계비 ‘우리가족희망지원비’와 ‘우리아이희망지원비’를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가수 조명섭과 전통가요지킴이 다음공식패카페가 전달한 소중한 후원금이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위기에 처한 아이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전달하겠다”며 “장기화에 따라 른 취약계층 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우리 사회의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내용 프린트 하는 버튼 텍스트 축소 버튼텍스트 확대 버튼
목록
첨부파일 제어
다음글 다음글 [보도자료] 베이비버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스크 1만 장 기부 2020.04.03
이전글 이전글 [보도자료] 코로나19 ‘재난 속 아동’ 위한 기업들의 맞춤형 기부릴레이 2020.03.13
최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