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의 행복을 키우는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해외사업국가 안내

전세계 곳곳에서 초록우산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르완다
르완다 국기

르완다

천산만소(千山萬笑): 천 개의 언덕과 만 개의 미소가 가득한 나라
1962년 벨기에의 식민 통치에서 벗어났지만, 1994년 인종 대학살의 비극을 경험하며
석 달간 무려 100만 명가량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세계사적으로도 유래를 찾아볼 수
없는 집단 학살의 아픔을 딛고 일어나 도약을 준비하려는 르완다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2016년 국가사무소를 개소했습니다. 교육 분야 중 상대적으로 취약한
영·유아 발달과 교육 부분에서 다양한 사업을 준비,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치로 보는 르완다 사람들의 삶

르완다

163

  • 하루 $1.90미만으로 살아가는 인구

    63%
  • 1인당 GNI (PPP US$ 기준)

    $718
  • 5세 미만 저체중 아동

    11.4%
  • 유아 사망률(1,000명당)

    55명
  • 성인 문해률

    65.9%

대한민국

18

  • 하루 $1.90미만으로
    살아가는 인구

    1%미만
  • 1인당 GNI (PPP US$ 기준)

    $33,890
  • 5세 미만 저체중 아동

    2.5%
  • 유아 사망률(1,000명당)

    3.7명
  • 성인 문해률

    99.9%

출처 : UNDP HDI(Human Development Index) REPORT(2015년)

지역 소개

  • 자바나 섹터, 잘리 섹터, 붐보고 섹터

    자바나, 잘리, 붐보고 섹터는 우리나라의 시에 해당하는
    가사보 디스트릭트(District)를 구성하는 15개 섹터 중
    가장 가난한 지역입니다.
    2016년 중점적인 사업 지역은 자바나 섹터입니다.
    전체 851가구(3,567명)의 40% 이상인 359가구에 사업
    참여 대상인 0~6세 아동의 수가 약 575명인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또한, 영·유아교육에 대한 높은 수요와
    기대를 파악했습니다. 자바나 섹터를 시작으로 잘리
    섹터와 붐보고 섹터 주민이 참여하는 통합적인 아동
    돌봄, 교육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또한, 현지
    공교육을 강화하고 촉진하기 위해 세 곳의 현지 초등
    학교와 유기적으로 협력하며 영·유아 교육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업이야기

영·유아 교육사업
아동친화적인 영유아발달센터 건립
교육 질 향상을 위한 교사 역량 강화
올바른 양육법을 배울 수 있는 부모교육 시행
아동보호 옹호 캠페인 활동 수행
  • 사업기간2016.01 ~ 2018.12
  • 사업지역자바나 섹터, 잘리 섹터, 붐보고 섹터
  • 예산33,370,000원(2017년)
  • 사업지원인원영유아 부모 552명, 아동 141명, 지역주민 3,388명

사업 현장소식사업 현장의 생생한 소식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최상단으로